‘6천원→29억원 잭팟’ 한국에 토토의 신이 등장했다는데···

우리가 인생을 살아가면서 과거로 돌아간다면 뭘 할까요?
다들 생각이 다르겠지만 많은 사람들은 과거로 돌아간다면
복권 번호를 꼭 외워온다고 할만큼 복권의 인기는 대단합니다.


그도 그럴것이 단돈 몇천원으로 몇십억원 이상의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복권이기 때문이죠.

실제로 복권에 당첨된 사람들을 주변에서 찾기는 쉽지 않습니다.
복권에 당첨될 확률이 번개 맞을 확률보다 100배 더 어렵다는
통계까지 있었는데요

일반 로또복권과 다르게 우리나라에는 스포트 토토인 ‘배트맨’이 있습니다.
여기서는 특정 숫자를 맞추는게 아니라
스포츠 팀들의 경기 결과를 맞추는 게임을 하곤 합니다.

그런데 이번에 여기서 정말 역대급 잭팟을 터트린 사람의
사연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화제의 주인공은 바로 6천원으로 29억원의 당첨금을 만든
A씨 입니다. 단순 계산만 해봐도 10만배를 훌쩍 뛰어넘는 수익인데요

배트맨에서 주최한 이 게임은 해당 주에 열리는
14개의 게임의 승패를 전부 맞추는 게임이었는데요.

심지어 전 회차에서 1등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당첨금 액수 자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 있는 상태였다고 합니다.
그런 와중에 A씨 단독으로 이번 회차 1등에 당첨된 것인데요

더욱 놀라운 점은 이 게임은 14개 팀의 경기 결과를 전부 맞춰야 하는데요
한 팀이라도 맞추지 못한다면 1등이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게다가 이번 주에는 축구 강팀인 맨유가 에버튼에 패하고,
AT마드리드가 마요르카에 패배하는 등 이변이 굉장히 많이
발생했는데도 완벽하게 14경기의 결과를 모두 예측했는데요.

그 결과로 A씨는 세금 22를 제외하고도 19억 7563만 6520원을
수령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실로 어마어마한 금액이네요.

네티즌들은 “이번 경기를 전부 맞추는건 말이 안된다”며
A씨가 미래에서 온 것이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복권에 당첨되면 무슨 일을 하고싶으신가요?
댓글로 적어주세요!

재미있게 보셨다면
이야기 링크 공유하고 치킨 받아가세요!


↓ 이야기 공유하면 매주 치킨쏜다! 이벤트 3초만에 참여하기 ↓(클릭)
“공유만해도 매주 치킨이 쏟아진다? 진짜 드립니다”

이 이미지는 대체 속성이 비어있습니다. 그 파일 이름은 image.png입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Protected with IP Blacklist CloudIP Blacklist Cloud